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정보수정 로그아웃 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회원가입 로그인
자료게시판 갤러리게시판 묻고답하기 마을소식
구매후기 상품문의 제품보기 향우회소개 마을소식 묻고답하기 오시는길 마을미리보기 인사말

갤러리게시판 황령사의 봄
2016-04-12 23:45:50
임재수 <> 조회수 1026
121.183.105.57

화사하게 봄옷으로 갈아 입은 천년고찰 황령사의 봄을 카메라에 담아 봤습니다. 산문을 경계로 피안의 세계와 사바 세계를 나눈다고 합니다. 하지만 오늘은 구태여 그 경계를 구분할 필요가 없을 듯합니다. 그만큼  보는이의 눈을 부시게 하니까요. 

그리고 정비석의 <산정무한>에서 찬탄한 금강산이 바로 이런 풍경이었을까 상상해 봅니다.

"부처님은 예불상만으로는 미흡(未洽)해서, 이렇게 자연의 진수성찬(珍羞盛饌)을 베풀어 놓으신 것일까?"

댓글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