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정보수정 로그아웃 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회원가입 로그인
자료게시판 갤러리게시판 묻고답하기 마을소식
구매후기 상품문의 제품보기 향우회소개 마을소식 묻고답하기 오시는길 마을미리보기 인사말

갤러리게시판 익어가는 가을
2016-10-10 22:18:52
임재수 <> 조회수 721
121.183.105.57

"고장난 벽시계는 멈추었는데 저 세월은 고장도 없네"
노래 가사처럼 시간은 잠시도 멈추지 않고 흘러 가리점 마을에 또다시 가을빛이 여물어 갑니다. 그리고 포도 오미자 수확은 벌써 끝나고 들판의 벼도 누렇게 익어 추수를 목전에 두고 감도 발갛게 다 익어 갑니다. 마을 입구에 핀 코스모스 와 익어가는 대추와 감 하얗게 핀 취나물 꽃 가덕골의 맑고 서늘한 도랑물 등을 담아서 고향 소식 전합니다. 

도랑물 동영상으로 보기 첫번째    두번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