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정보수정 로그아웃 주문조회 장바구니 마이페이지 홈 회원가입 로그인
자료게시판 갤러리게시판 묻고답하기 마을소식
구매후기 상품문의 제품보기 향우회소개 마을소식 묻고답하기 오시는길 마을미리보기 인사말

가리점마을소식 반가운이웃
2019-07-28 22:42:03
임재수 <> 조회수 1133
121.183.105.20
오랜만에 가리점마을에  새로운 이웃이 생겼습니다. 주인공은 최봉석씨(52)-류경미씨(51) 부부입니다. 부산이 고향이신 두 분은 황령리 산58-6번지에 집을 짓고 정착을 하셨습니다. 대우조선 물류센터에 근무하시다가 퇴직하신 부군은 현재 상주제일축산에서 근무하시며 안주인께서는 어린이집 원장으로 일하고 계십니다.  지난 26일에 두분께서는 회관에서 마을사람들과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젊은이는 일자리를 찾아 도회지로 떠나고 어른들만 남은 마을에 새로운 이웃이 생긴 것은 참으로 흐뭇한 일입니다. 좋은 이웃으로 가리점마을 주민으로 오래오래 함께 하기를 간절히 바라면서 환영의 뜻을 전합니다.

마을회관 앞에서
마을 사람들과 함께